본문 바로가기

Eat, Drink & be Merry/SUPERMARKET

요즘 핫한 컵라면, 농심의 매콤달콤 양념치킨을 먹어봄

요새 장을 보면 늘 컵라면을 한 두개씩은 골라온다.

그냥 간단하게 물만 부으면 되니까, 어려울 것 없잖아?

하지만 컵라면이라고 하면 일반적인 라면보단 좀 더 특색있고 맛있는 라면을 고르고 싶어진다.

그래서 얼마전부터 계속 눈에 띄던 라면을 하나 골라봤다.


그건 바로 농심에서 나온 매콤달콤 양념치킨이라는 컵라면이다.

처음에는 롯데마트에서만 나오는 것 같더니 어느 순간부터 이마트에도 진열을 하기 시작했다.

CU를 운영하는 처남에게서는 "매형 이거 드셔보셨어요? 이거 요새 굉장히 유명해요"라는 이야기까지 들었을 정도로 굉장한 인기라고 들었다.

하지만 내 생각으로는 면과 닭고기가 어떻게 같을 수가 있을까라는 의구심이 머리속을 떠나지 않았다.

물론 치킨이라는 제품이 양념도 좌우하지만 그 닭고기의 식감과 튀김옷의 식감을 어떻게 라면에서 구현할 수 있을까? 라는 생각이 떠나질 않았던 것이다.

근데 뭐 요새 특별한 컵라면도 그닥 나오지도 않고 얼마 안하니까 그냥 하나 사봤다.

사실 별 기대는 안했다.



컵라면 조리법이야 간단하지.

물 붓고, 물 버리고, 스프 넣고 비비면 끝

보기에는 맛있어보인다.

파슬리?가 들어간 것 같은데 그 맛과 땅콩의 고소함이 살아날 수 있을까?

아무래도 땅콩으로 치킨의 튀김옷을 흉내내보려고 한 것 같다.

그런 생각이 들더라



결론부터 말하자면, 나는 이 제품을 두 번 다시 사먹지 않을 것이다.

사기당했다.

이건 양념치킨이 아니다.

역시 예상대로 양념치킨의 질감을 라면은 절대 살릴 수 없다.

왜냐하면 이건 치킨이 아니니까

면은 면대로 냅뒀어야된다고 본다.

땅콩의 양이 적은 편은 아니기에 어느정도 흉내낼 수 있지도 않을까 싶었지만 그건 내 오산이었다.

그리고 소스도 양념치킨소스가 아니잖아?

차라리 불닭볶음면 덜 매운 맛이라는 이름을 붙였으면 모를까

아 불닭볶음면은 농심이 아니라 삼양꺼라서...


그래서 그런건가...

나는 매운 음식을 잘 못 먹는 편인데 이 컵라면은 매운 편이다.

그렇다고 욕나오게 맵지 않고 알싸하게 매운 편이다.

양념치킨같진 않다.

기대한 내가 멍청이지 뭐

아 이 컵라면 이름이랑 비슷하긴 하네 "매콤달콤"이니까 뒤에 양념치킨은 빼고

컵라면 이름부터 바꿨으면 좋겠다.

매콤달콤땅콩라면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