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산 카페

아산 카페, 보기보다 더 마음에 드는 카페 씨네라떼 피곤한 하루였다.아침부터 이리저리 많이 돌아다니게 되고, 생각보다 일이 제대로 풀리지 않아서 중간에 남는 시간도 생겼었고.그래서 아내와 나는 잠깐 짬이 나는 시간에 카페를 가기로 했다.우리는 서로 체력을 보충해줄 필요가 있으니까. 우리가 간 곳은 씨네라떼라는 카페였다. 사실 이 곳은 우리집과 완전 가까운 근처이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가 이 카페를 자주 방문하지 않게 되는 이유는 일단 1층에 낚시가게가 있다는 점이 컸다.뭔가 분위기가, 뭐랄까... 좀 안맞는 느낌?1층에는 낚시가게이고 2층은 카페라니 솔직히 그닥 끌리는 구성은 아니였다.그렇지만 우리는 이미 여러 카페를 많이 다녀봤기 때문에 새로운 카페를 가고 싶어서 이 카페를 방문하게 되었고, 우리는 그동안 이 카페를 오지 않은 점을 후회하기도.. 더보기
아산시의 카페, 47아일랜드를 또 다녀오다. 작년 12월즈음에 47아일랜드라는 카페를 다녀왔다는 포스팅을 남겼었다.(링크 : 아산시에서 주차장이 넓은 카페, 47아일랜드)근데 이번에 또 다녀왔다.와이프가 좋아하니까 이번에는 평일이기도 했고, 오전이기도해서 손님들이 적은 편이었다.페이스북이나 인스타그램을 통해서 입소문이 난 카페인데다가, 여성분들이 많이 찾아오시는 곳이라서 개인적으로는 크게 좋아하진 않는다.딱 20~30대 여성들의 분위기잡는 그런 카페니까.가장 대표적인 커피인 솔트스노우커피이다.거품과 아래 커피를 따로 마셔도 되고 휘휘 저어서 같이 마셔도 된다.개인적인 취향으로는 위에 거품이 달면서도 짭쪼롬하기 때문에 약간 쓴 맛을 내는 아래 커피와 섞어먹는 것이 나에게 어울렸다.보기에는 정말 이쁘고 맛도 특이하지만 한 잔 이상은 못마시겠다라는 느낌.. 더보기